로그인 회원가입
참된베풂, 선학원
   
문화일반
학술
문화재
출판
예술
전시·공연
방송·언론
교육
> 뉴스 > 문화 > 문화일반 | 핫이슈
     
“고불매·선암매 보러 산사로 오세요”
문화재청, 천연기념물 매화 개화 시기 알려
2021년 02월 25일 (목) 12:34:58 이창윤 budjn2009@gmail.com
   
▲ 장성 백양사 고불매. 사진 제공 문화재청·장성군.

매서운 추위를 견딘 매화가 남녘부터 하나둘 피어나면서 코로나19로 지친 이들에게 위안을 주고 있다.

문화재청(청장 김현모)은 2월 23일 보도자료를 내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우리나라 4대 매화가 꽃망울을 피우는 시기를 알렸다.

문화재청이 소개한 4대 매화는 강릉 오죽헌 율곡매(천연기념물 제484호)와 구례 화엄사 매화(천연기념물 제485호), 장성 백양사 고불매(천연기념물 제486호), 순천 선암사 선암매(천연기념물 제488호)이다. 이들 매화의 꽃망울과 만개한 모습은 2월말부터 3월 초까지 볼 수 있다.

산내 암자 길상암에 있는 화엄사 매화는 인위적으로 가꾸지 않은 자연 상태의 매화이고, 홍매화인 고불매는 고불총림의 기품을 닮았다 하여 ‘고불’이라는 이름을 얻었다. 무우전과 팔상전 주변에 피는 선암매는 봄이면 경내를 꽃과 매향으로 뒤덮는다.

어둠이 깊을수록 새벽은 가깝고, 고난이 클수록 희망도 커진다. 한겨울 삭풍을 이겨내고 담백한 꽃망울을 피운 매화를 바라보며 너나없이 힘든 시기를 극복하고 정상적인 일상으로 돌아가는 희망을 가져보는 것은 어떨까?

이창윤의 다른기사 보기  
ⓒ 불교저널(http://www.buddhismjourna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 등 인신공격성 글과 광고성 글은 사전 통보 없이 삭제합니다.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03061 서울특별시 종로구 윤보선길 35-4 (안국동) 재단법인 선학원 내 | 전화 02)720-6630 | 전송 02)734-9622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0856 | 등록일자 2009년 5월 8일 | 발행일자 매주 목요일 | 발행인 김충기 | 편집인 이익권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창윤
Copyright 2009 불교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udjn2009@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