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참된베풂, 선학원
   
복지
웰빙
레저
여행
ITㆍ경제
> 뉴스 > 생활 > 복지
     
생명나눔실천본부 명예 국제홍보대사 30명 위촉
8일 오전 11시 법인 사무실서, 홍보영상 등 시청
2017년 05월 08일 (월) 16:34:19 김종만 기자 purnakim@buddhismjournal.com
   
▲ 이사장 일면 스님이 한국 이하니 양에게 명예홍보대사 위촉장을 수여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국제 명예홍보대사로 위촉된 캐나다 제넬 넬슨 양이 이사장 일면 스님과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다.

장기기증에 대한 홍보영역이 국제적으로 확대되고 있다.

(사)생명나눔실천본부(이사장 일면 스님)는 8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법인 사무실에서 명예국제홍보대사 위촉식을 갖고 장기기증에 대한 세계인류의 동참을 호소했다.

세계적 영화배우와 가수 모델 지망생으로 구성된 30개국 30명의 ‘슈퍼탤런트 오브 더 월드’ 일행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날 위촉식은 최상균 사무총장의 사회로 생명나눔 홍보영상을 시청하는 것으로 시작됐다.

이 자리에는 서민연합회 최윤섭 회장과 최정기 사무총장 등 서민협 관계자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 

이사장 일면 스님은 인사말을 통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것은 생명이다”고 전제하고 “여러분들은 건강한 몸과 생명을 받은 주인공들로서 세계 곳곳 위기에 처한 생명을 구해내는 홍보대사로 활약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이사장 일면 스님은 한국 이하니 양을 포함한 30명의 각국 대표들에게 홍보대사 위촉장과 기념품을 전달하고 생명나눔의 소중함을 일깨우는데 앞장서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생명나눔 홍보대사로 위촉된 각국 명단은 다음과 같다.(이름 영어표기)

1.앙골라=Meriam Kaxuxwena 2.벨라루스=Alena Luzhinskaya 3.볼리비아=Ananai Rodriguez 4.카메룬=GraobeNoelle 5.캐나다=Jenelle Nelson 6.중국=Stacie Meng 7.핀란드=Tuuli Koskiaho 8.과테말라=Beatriz Avalos 9.홍콩=Xiao Wenting 10.인디아=Nimika Ratnakar 11.일본=Fuyuki Fujihara 12.케냐=Ivey Midow 13.한국=Honey Lee 14.코소보=Emilia Dobreva 15.레바논=Jana Zahalan 16.리튜아니아=Marina Stelmakh 17.말레이지아=Tlffany Lee 18.멕시코=Naomi Mondragon 19.나미비아=Angelica Shida 20.네덜란드=Rowanne Schut 21.페루=Vanessa Guimoye 22.폴란드=Roksana Oraniec 23.러시아=Tatiana Zverko 24.스리랑카=Keshi Fernando 25.타지키스탄=Yosuman Kholova 26.태국=Bemmangkang Panipa 27.우크라이나=Nina Goryniuk 28.베트남=Tran Luong 29.Diana Starkova 30.Diana Kubasova

   
▲ 장기기증 홍보 피켓을 들고 함께 선 명예홍보대사들.
   
▲ 명예 국제홍보대사 위촉장 수여식이 끝난 후 전체 인원이 이사장 일면 스님을 중심으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김종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불교저널(http://www.buddhismjournal.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부고]선혜 스님(이선행 법사) 27
"조계종이 버린 적광 스님 돕고 싶다
조계사 앞 토지 경계복원측량 실시키로
“소동파 경덕전등록 활용해 시문창작”
“사찰 건물 단열 해결책 제시”
“미술사적 의의 큰 삼국시대 불상”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불편신고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03061 서울특별시 종로구 윤보선길 35-4 (안국동) 재단법인 선학원 내 | 전화 02)720-6630 | 전송 02)734-9622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아00856 | 등록일자 2009년 5월 8일 | 발행일자 매주 목요일 | 발행인 최종진 | 편집인 박근직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만
Copyright 2009 불교저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budjn2009@gmail.com